상세 보기 Detail view HOME > 상세 보기
허커백 순면 이불 (Green/Red)
판매가격 48,500
적립금0
상품상태신상품
원산지대한민국
제조사풍전티티
브랜드뮤라 [브랜드바로가기]
고객선호도★★★★
색상
총 금액 :

상품 상세 Detail view

품명 및 모델명 이불 동일모델의 출시년월 2018년 8월
KC인증 필 유무 B045C0009-5004 제조자 (주)풍전티티
크기, 중량 가로110*세로130(±10)cm, 750g 제조국 대한민국
색상 상세페이지 참조 취급방법 및 취급시 주의사항, 안전표시 사용전 1회 세탁권장, 화기주의, 상세페이지 참조
재질 (섬유의 경우 혼용률) 면100% 품질보증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소비자 분쟁해결기준에 따름
사용연령 또는 체중범위 1~6세 A/S 책임자와 전화번호 뮤라 고객센터 070-7701-0670


알록달록 화사한 허커백순면이불을 만나보세요.

허커백순면이불은 총 2겹에 지그재그 느낌의 패턴으로 포인트를 준 순면이불입니다. 표면패턴은 선염사를 사용하여 이펙트를 주면서, 양면에 패턴의 색상을 달리하여, 앞뒷면 구분없이 사용이 가능합니다. 선봉제후가공 제품으로 울퍽질퍽 자연스러운 텍스쳐로 워싱느낌이 납니다.

표면의 텍스쳐로 피부에 덜 달라붙어 땀이 많은 아기에게도 좋습니다.

사계절 간단하게 사용하기 좋은 두께감으로, 스와들 및 휴대용, 배덮게용 이불로 좋습니다.

사이즈는 110*130cm의 여유로운 사이즈로, 신생아부터 어린이집까지 오랜기간 변형없이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형태 안정성이 우수한 뮤라는 세탁기로 삶아서 세탁할 수 있어 세균 진드기 제거에 용이합니다.

케어라벨은 워싱처리로 인해 형태변형 및 물빠짐이 다소 있으며, 실제사이즈는 표기보다 10cm가량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손톱이나 뾰족한 부분에 실이 걸려 올라올 수 있습니다. 세탁시 세탁망에 넣어 세탁해주세요.



























아래사진은 표면이 레드, 이면이 그린으로 구성된 제품 사진입니다. 한정판매로 진행됩니다.



아래 사진은 세가지 다른 색상을 비교하여 보여드립니다.





저희 뮤라는 아래와 같은 생각으로 제품의 개발과 생산에 임하고 있습니다.

뮤라, mula는 (주)풍전티티의 등록상표 입니다.
뮤라의 방수요와 허커백 이불은 그 구조와 제법을 특허로 등록하여 지식재산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관련 상품 Other goods
배송 안내 Delivery
  • 배송비 : 3,000원이며, 5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 입니다.
  • 발송기준 : 평일 낮 12시에 마감하여 발송합니다. 토, 일요일과 국경일은 발송하지 않습니다.
  • 배송기간 : 우체국의 배송 규정에 따르나, 일반적으로 저희가 발송후 1,2일내에 받으실 수 있습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교환 및 반품 안내 Return and refund
  • 반품일자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에 가능합니다.(단,소비자의 귀책사유로 인한 상품의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등은 제외) 그러나, 공급받으신 제품과 내용이 표시 광고내용과 다른 경우 공급받으신 날로부터 3개월 이내에 가능합니다.
  • 반품시 택배비
    • 무료인 경우
      • 저희 제품 하자로 인한 반품은 저희가 부담합니다.
    • 유료인 경우
      • 구매하신 후 마음이 바뀌어, 교환 또는 반품을 하실 경우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반품 택배비는 구매자분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 무료배송대상이상의 금액을 구매하셔서 무료배송으로 물품을 받으신 경우, 일부제품만을 반품하시고, 반품후 남은 제품의 금액이 무료배송대상이 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이런 경우에는 저희가 발송한 택배비와 반품택배비 두가지를 모두 부담하여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가격 변동 및 주문 제작 상품의 경우
    •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주문 제작 제품인 경우, 사전에 충분한 설명을 드리며, 제작완료 인수후에는 저희의 귀책사유로 인한 제품의 불량이 아닌 경우 반품이 곤란합니다.
(1)